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연극 '미저리', 처절한 긴장감이 흐르는 캐릭터 포스터 공개!그들의 눈빛만으로 몰입감을 더하다!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 브로드웨이 최초의 서스펜스 스릴러 연극 <미저리>가 오는 2월 9일 국내 초연 개막을 앞두고 극 중 팽팽한 긴장감이 한껏 돋보이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는 총 6종으로, 같은 사진 속에서 각각 '폴'의 시선과 '애니'의 시선을 담아 낸 것이 눈길을 끈다.

[사진=연극 '미저리' 캐릭터 포스터]

먼저 김상중-고수희 페어의 캐릭터 포스터는 고뇌하는 표정으로 살짝 인상을 쓰고 있는 김상중과 멀리서도 그를 바라보고 있는 듯 한 고수희의 표정을 통해 탈출을 위해 모든 수를 써내는 작가 '폴'의 모습과 어떤 상황에서든 '폴'을 놓지 못하는 그의 광팬 '애니'의 모습을 보는 듯 하다.

또 김승우-길해연 페어는 포스터에 적힌 "애니. 지금 하려는 거, 그게 뭐든지 간에 제발, 제발 그러지 마."와 "미저리가 날 깨우쳐 줬어요. 더 이상 내가 혼자가 아니라는 걸" 등의 대사를 통해 살기 위해 발버둥 치는 폴과 삐뚤어진 팬심을 애정이라 믿는 애니의 광기를 느낄 수 있게 만든다.

마지막으로 이건명-이지하 페어의 캐릭터 포스터는, 눈 속에서 살아난 자신의 모습을 기적이라 믿는 '폴'의 뒤에서 섬뜩한 표정으로 그를 지그시 바라보는 '애니'를 통해, 이 둘의 상황이 어떤 결과를 낳을 지 궁금하게 한다.

이처럼 연극 <미저리>는 같은 사진 속, 두 개의 시선을 통해 각 캐릭터들의 상반된 심리를 표현하며, 캐릭터 포스터 만으로도 사람을 오싹하게 만드는 서스펜스 스릴러다운 면모를 보여 극 개막 전부터 관객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연극 <미저리>는 오는 2월 9일(금)부터 4월 15일(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또한 프리뷰 기간인 2월 9일(금)부터 2월 11일(일)까지 예매하는 관객들에게 프리뷰 할인 30%를 제공하며 예매는 인터파크 및 두산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