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이벤트
'블랙 앤 블루' 선정작 쇼케이스 개최!충무아트센터 창작지원 프로그램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 충무아트센터가 주관하는 ‘2017스토리작가 지원 프로그램 블랙 앤 블루’ 최종 선정작인 <뱀파이어 아더>와 <아티스>가,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2017년 6월 공고를 시작으로 10개월간 숨 가쁘게 달려 온, '충무아트센터 인 스테이지 - 뮤지컬 하우스 블랙앤블루 시즌4'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하고 충무아트센터가 주관하는 창작 개발 프로그램이다. 신진 작가의 데뷔는 물론 충무아트센터의 지원으로 유수의 창작 뮤지컬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10개월의 치열한 개발 과정 끝에 우수한 창작 뮤지컬로 재탄생 된 2개의 작품 <뱀파이어 아더>와 <아티스>는, 지난 6월 1차 서류 심사와 면접 심사를 통해 6개 작품에 선정되어 멘토링 및 작품 개발 과정을 거쳤다. 이후 11월에 진행 된 비공개 리딩 경합에서 최종 2개 작품에 선정되어, 3월 쇼케이스로 처음.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사진='뱀파이어 아더' 포스터]

뱀파이어 소년의 성장기를 재치 있게 다룬 <뱀파이어 아더>는 서휘원 작가와 김드리 작곡가의 상상력으로 탄생. 3월 23일과 24일, 양일에 걸쳐 쇼케이스가 진행 된다.

자신을 뱀파이어라 믿는, 그러나 송곳니도 없고 날지도 못하는 아더 역에 김성철 배우가 캐스팅 되었다. 더불어, 아더와 친구가 되어야만 하는 소녀 엠마 역에는 송상은이, 아더를 위해 모든 것을 희생하는 집사 존 역에 윤석원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사진='아티스' 포스터]

19세기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다룬 <아티스>는 박예슬 작가와 남궁유진 작곡가에 의해, 몽환적이고 클래식한 뮤지컬로 탄생. 3월 30일과 31일,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쇼케이스가 진행 된다.

세상 모든 멜로디의 주인인 천재 작곡가 에릭 역에 문성일, 천재의 뮤즈 테레즈 역에 김히어라가 캐스팅 되었다. 여기에, 에릭을 뛰어넘기 위해 노력하는 어린 음악가 마티스 역에 홍승안. 세상 모든 예술을 사랑하는 후원자 파트릭 역에 권동호가 출연한다. 

1개월여의 연습에 들어간 두 작품은, 정식 공연 못지 않은 쇼케이스를 위해,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각 공연 당 90분 가량의 러닝타임으로 쇼케이스가 진행 될 예정이며, 충무아트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 공연의 티켓 오픈이 진행 된다.

뮤지컬 <뱀파이어 아더>는 3월 23일과 24일, <아티스>는 3월 30일과 31일에,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쇼케이스가 개최 된다. 이에 앞서, <아더>는 3월 9일 2시에, <아티스>는 3월 13일 2시에, 충무아트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티켓 오픈이 진행 된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