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CJ문화재단, 창작자 지원사업 공모전 개최!튠업(음악), 스테이지업(공연), 스토리업(영화) 공모 동시 시작!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CJ문화재단(이사장 이재현)은 3월 19일부터 CJ아지트 홈페이지에서 음악부문 '튠업(TUNE UP)', 공연부문 '스테이지업(STAGE UP)', 영화부문 '스토리업(STORY UP)' 등 창작자 지원사업 공모전을 일제히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진=CJ문화재단 '스테이지업' 포스터]

'문화를 통한 사업보국' 철학을 바탕으로 2006년 설립된 CJ문화재단은 2010년 본격적으로 대중문화 분야 인재 발굴•육성에 나사며, 기존까지 신인 창작자의 역량 향상 및 작품 개발을 지원하며 이들의 시장 진출을 도왔다면, 올해는 신인•젊은 창작자들에게 가장 절실한 홍보•마케팅을 포함해 각 팀 별 맞춤형 지원을 보다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튠업 17기 뮤지션 '멜로망스'처럼 대중으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는 창작자와 콘텐츠를 다수 만들어 내겠다는 것.

음악부문 '튠업'은 3월 19일부터 5월 3일까지 19기 뮤지션을 모집한다. CJ아지트 홈페이지에 지원서 양식 작성 및 음원을 제출하면 온라인 심사를 거쳐 5월 중간결과 발표, 이후 본선 실연 심사와 심화 인터뷰를 통해 6월 최종 선정자(팀)이 결정된다.

정규 앨범 기준 5장 미만 발매 뮤지션, 타 유사 선정 프로그램에 선정되지 않은 뮤지션이라면 음악 장르 상관없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선정된 뮤지션(팀)에게는 음반 제작비 및 홍보•마케팅 영상 제작 등 맞춤형 지원, 국내외 뮤직 페스티벌 내 '튠업스테이지' 참여 기회, 문화 나눔 프로그램 '튠업음악교실' 강사 참여 기회와 소정의 활동비, 협의를 통해 대형 기획공연 제작 지원 등의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뮤지컬 등 공연 창작자를 지원하는 공연부문 '스테이지업'은 3월 19일부터 4월 26일까지 접수를 받는다.

신인 공모 부문과 리마인즈(Re-minds)부문으로 나뉘어져 지원 자격에 따라 지원할 수 있으며, 신인 공모의 경우 한국 국적의 작가•작곡가로 국내외 상업 프로덕션에서 창작자로 4작품 이하 참여한 팀이, 리마인즈(Re-minds)공모의 경우 최소 한 명 이상 스테이지업 출신의 작가 또는 작곡가로 구성된 팀만 지원 가능하다.

참가를 희망하는 창작자들은 참가신청서와 함께 저작권에 저촉되지 않는 90분 분량의 창작뮤지컬 시놉시스 1부, 대본 또는 트리트먼트 1부, 음원 5곡 이상을 CJ아지트 홈페이지에 제출하면 된다. 우수작으로 선정될 시에는 창작지원금 및 전문가 멘토링, 리딩공연 제작 기회가 주어지며 최우수작은 CJ문화재단에서 기획공연까지 제작 지원 예정이다.

시나리오 작가부문 '스토리업'은 4월 18일 접수 마감으로 영화 작가를 꿈꾸는 청년으로서 개봉한 장편영화 중 메인크레딧(연출/각본/프로듀서)이 없거나 1개 이하 보유자를 대상으로 하며, 참가지원서 및 22~30매 분량의 트리트먼트를 CJ아지트 홈페이지에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정자는 작품 별 성장 지원금, 현업 영화 프로듀서 1대1 담당 멘토링, 3단계 모니터링, 각 분야 전문가의 특강, 개인 집필실 등 오펜 센터 내 시설 사용, 시나리오 피칭 행사 참여 기회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최종 결과는 서류, 인터뷰 심사를 통해 5월말 발표된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