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솔리드, 컴백 단독 콘서트...5월 18일 공연 추가 확정!오는 6일 오후 4시 인터파크서 티켓 오픈!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22년 만의 단독 콘서트를 전석 매진시키며 화려한 귀환을 알린 솔리드가 추가 공연 티켓을 오픈해 팬들의 성원에 보답한다.

솔리드 측은 오늘(4일) 단독콘서트 ‘Into the Light’의 5월 18일 공연 추가를 확정 지으며, 오는 6일 오후 4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솔리드, 컴백 후 첫 단독 콘서트]

‘Into the Light’는 21년 만에 재결합 후 개최하는 솔리드의 첫 번째 단독공연으로 오는 5월 19, 20일 공연 티켓 전석은 오픈 5분만에 매진돼 솔리드가 대한민국 대표하는 전설적인 R&B 그룹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솔리드는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5월 18일 추가 공연을 확정 지었다. 때문에 오는 6일 오픈되는 티켓 역시 뜨거운 예매 전쟁이 연출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멤버들은 오랜 시간 동안 기다려준 팬들에게 잠시나마 힐링이 되고 마음의 위로를 전하기 위해 매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솔리드의 새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인 단독 콘서트 ‘Into The Light’은 지난 22일 발매한 새 앨범의 노래들은 물론 ‘이 밤의 끝을 잡고’ ‘천생연분’ 등 솔리드의 주옥 같은 히트곡들도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이 될 전망이다.

솔리드의 티켓 추가 오픈 소식에 팬들은 “팬 서비스도 레전드” “이번엔 꼭 티켓팅 성공해서 만나러 갈게요” “공연 추가 해줘서 고마워요”라며 뜨거운 호응을 이어나가고 있다.

정재윤, 이준, 김조한으로 구성된 솔리드는 1993년부터 1997년까지 활동하며 ‘이 밤의 끝을 잡고’ ‘천생연분’ 등 숱한 히트곡을 낳으며 인기를 구가했다. 또한 4장의 정규 앨범을 발매, 약 4백만 장이라는 앨범 판매고를 기록해 전설적인 R&B 그룹으로 자리잡았다.

21년 만의 컴백을 공식화한 솔리드는 3월 22일 발표한 새 앨범 ‘Into The Light’을 통해 음악적으로 한층 더 성숙해지고 진화된 솔리드의 귀환을 알렸으며, 지난 3월 31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완벽한 무대를 선사하는 등 레전드의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한편, 2018년 솔리드의 단독콘서트 ‘Into the Light’는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오는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총 3회 개최된다. 추가 오픈된 18일 공연 티켓은 오는 6일 오후 4시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