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rt 뉴스
피아니스트 윤한, 콘서트 '지극히 사적인' 개최한다.도심 속에서 휴식할 수 있는 나를 위한 콘서트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피아니스트 윤한이 오는 5월 26일, 도심 속에서 온전히 나만을 위해 휴식할 수 있는 콘셉트로 공연 [지극히 사적인]을 개최한다.

공연은 5월 18일 발매되는 피아노 소품집 [지극히 사적인]의 동명 타이틀로, 이번 공연은 앨범 컨셉에 맞게 관객들이 도심 속에서 휴식할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편안하게 꾸며진다. 바쁘고 지치는 일상이지만 온전히 나 자신에게 집중할 수 있도록 소규모의 프라이빗한 공연장에서 공연이 진행된다.

공간과 공연 모두에서 휴식할 수 있도록 윤한 앨범 속 곡들과 매칭되는 다양한 차를 마시며 릴렉스 하고, 공연장 곳곳에서 앨범 수록곡을 청음하고, 공연을 즐기는 순서로 시간을 마련하였다. 공연에서는 어떠한 의미로 곡을 작곡했는지 곡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주고 앨범의 수록곡을 처음으로 공개하는 시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윤한 프로필]

5월 18일 발매되는 피아노 소품집 [지극히 사적인]은 지난 겨울 싱글 [It was you]를 발매한 이후 약 6개월 만에 발매되는 앨범이다. 그 동안 발라드, 재즈 등 다양한 스타일의 곡을 부르고 또 연주했던 그가 처음으로 피아노 연주에만 집중하여 한층 더 성숙한 피아니스트로서의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