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밴드 '몽니', 신곡 '비의 계절' 14일 깜짝 공개!8월 18일 '한 여름 밤의 Dream pop 2018' 콘서트 개최!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밴드 ‘몽니(보컬 김신의, 기타 공태우, 베이스 이인경, 드럼 정훈태)’가 공식 SNS를 통해 신곡 ‘비의 계절’ 발매 소식과 함께 재킷이미지를 깜짝 공개했다.

이번 신곡 ‘비의 계절’은 몽니의 베이시스트 ‘이인경’이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에서 모티브를 얻어 계절에 대한 기억과 끝나버린 사랑을 표현한 곡으로 보컬 김신의의 애절하고 폭발적인 그로울링(Growling)과 소나기처럼 쏟아져 내리는 강한 밴드 사운드의 구성이 돋보이는 곡이다.

또한 ‘이인경’은 신곡의 작사/작곡뿐만 아니라 앨범 아트웍(Artwork)에 참여해 그 동안 한번도 공개하지 않았던 수준급 미술 실력을 공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비의 계절’은 몽니의 비공개 데모 곡을 라이브로 직접 듣고 올해 첫 발매 곡을 투표하는 ‘신곡 음감회 미니 콘서트'를 통해 팬 투표 집계 1위, 종합 투표 집계 2위를 차지한 곡으로 “몽니의 1집이 생각나는 곡이라 너무 좋았어요”, “제일 몽니 다운 노래다”, “소나기 뒤를 잇는 곡이 탄생했다” 등의 반응과 함께 발매 요청이 쇄도하는 등 발매 전부터 뜨거운 사랑을 받아온 곡이다.

소속사 모던보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그 동안 몽니의 락킹한 밴드 사운드에 갈증을 느껴왔다면 ‘비의 계절’을 기대해봐도 좋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몽니는 신곡 발표와 더불어 오는 8월 18일 홍대 웨스트브릿지에서 ‘한 여름 밤의 Dream pop 2018’ 콘서트를 개최하며 티켓 예매는 멜론티켓을 통해 가능하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