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뮤지컬 '엘리자벳', 2월 10일 서울 공연 성료!레전드 다운 흥행신드롬...통산 403회, 총 60만명 관객 동원

위즈컬쳐 최은솔 기자 = 올 연말연시 거부할 수 없는 마력으로 흥행신드롬을 일으켰던 뮤지컬 ‘엘리자벳’이 지난 2월 10일 공연을 끝으로 3년 만에 돌아온 네 번째 공연을 대대적인 성황리 속에 마무리했다.

뮤지컬 ‘엘리자벳’은 연말 성수기에 맞춰 뮤지컬 대작들이 잇달아 무대에 오른 가운데 12월부터 3개월 연속 월간 랭킹 1위(인터파크 티켓 기준)에 등극해 독보적 인기를 입증한바 있으며, 총 117회 공연 기간 동안 전 회차 전석 기립박수, 객석 점유율 97%를 달성하며 “역시 ‘엘리자벳’”이라는 감탄사를 쏟아내게 했다. 이로써 ‘엘리자벳’은 통산 403회, 총 60만명이라는 경이로운 관객수를 동원하며 레전드다운 흥행성적을 과시했다.

뮤지컬 ‘엘리자벳’의 마지막 공연을 함께한 관객들은 “역시, ‘엘리자벳’은 ‘엘리자벳’! -ji01***”, “잊지 못할 ‘엘리자벳’! 웅장한 무대연출, 완벽한 캐스팅! 꼭 다시 보고싶어요. - angela9***”, “명불허전, 후회없는 공연 dmsquf5***”, “홀린 듯이 앉아있었던 3시간, 보내고 싶지않아요. - lan4***” 등 아쉬움 가득한 후기를 남기며 마지막 공연의 여운을 전했다.

한편, 뮤지컬 ‘엘리자벳’은 2월 21일부터 대전을 시작으로 광주, 천안, 대구, 부산, 전주, 수원, 성남까지 총 8개 도시를 돌며 흥행 신화를 이어갈 예정이다.

뮤지컬 ‘엘리자벳’은 ‘모차르트!’, ‘레베카’를 탄생시킨 세계적 거장 미하엘 쿤체(Michael Kunze)와 실베스터 르베이(Sylvester Levay)의 작품으로 1992년 오스트리아의 씨어터 안 데르 빈(Theater an der Wien)’에서의 초연 이후, 27년간 독일, 스위스, 헝가리, 핀란드, 이탈리아, 네덜란드, 중국, 일본 등 세계 12개국에서 공연을 올리며 누적 관객 수 1,100만을 돌파한 세계적인 흥행작이자 독보적인 스테디셀러다.

국내에서는 2012년 초연 당시 120회에 걸쳐 15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고 제 6회 ‘더뮤지컬 어워즈’에서 올해의 뮤지컬상을 비롯해 총 8개 부문을 석권했으며 1년 만에 가진 앙코르 공연에서는 97%의 경이로운 객석 점유율을 기록, 2015년 공연은 10주간 예매율 1위의 자리를 지키며 ‘레전드’ 뮤지컬로 등극한 작품이다.

최은솔 기자  bito2043@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