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김민석, 봄의 포문을 여는 따뜻한 발라드로 컴백완성도 높은 팝 발라드로 감성 저격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지난해 ‘Good Night’을 발매로 솔로에 대한 역량을 입증했던 ‘고막 남친’, ‘김시몬스’ 김민석이 3월 6일 두 번째 싱글을 발표한다.

이번 곡은 추운 겨울을 겪은 우리 모두에게 선사하는 따뜻한 김민석 표 발라드로 많은 리스너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소속사 ‘광합성’은 공식 채널을 통해 장미꽃을 든 김민석의 아련한 커버 사진을 공개하며 “지난 ‘Good Night’의 음악이 몽환적이면서 로맨틱한 분위기였다면 이번 ‘봄이 오는 날에’는 좀 더 많은 이들의 추억과 감성을 자극하고 함께 봄을 맞이할 수 있는 따스한 노래가 될 것이다. 듣는 이의 감정에 따라 누군가는 그리움에 대한 노래가 될 수도 있고 또 누군가는 사랑에 대한 약속의 노래도 될 수도 있다.”라고 전한다.

특히 이번 곡은 김민석이 작년 겨울부터 많은 고민을 했던 곡으로, 편곡에 홍소진이 참여하고 ‘숀 멘데스’, ‘위켄드’, ‘데이빗 보위’ 등의 곡을 담당하며 수 차례 그래미상을 수상한 ‘조 라폴타(Joe LaPorta)’가 마스터링을 진행하며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김민석 표 감성 팝 발라드 ‘봄이 오는 날에’는 3월 6일 수요일 오후 6시 모든 음원 사이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