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뮤지컬 '영웅', 지난 9일 세종문화회관서 막 올라...오늘(12일) 마지막 티켓 오픈!

위즈컬쳐 최은솔 기자 = 대한민국 대표 창작뮤지컬 ‘영웅’이 12일 오전 11시 마지막 티켓 오픈을 실시했다.

뮤지컬 ‘영웅’(연출 안재승, 제작 ㈜에이콤)은 안중근 의사의 마지막 1년을 집중 조명해 조국을 위해 헌신한 애국지사의 면모와 운명 앞에 고뇌하는 인간적인 모습을 심도 있게 담아낸 수작이다.

2009년 초연되어 올해로 개막 10주년을 맞는 뮤지컬 ‘영웅’은 한국뮤지컬대상을 비롯한 국내 주요 뮤지컬 시상식에서 “최우수창작뮤지컬(더뮤지컬어워즈/2010)”, “최우수작품(한국뮤지컬대상/2010)”, “최우수남우주연(한국뮤지컬대상/정성화/2010)”등 총 18개 부문에서 상을 거머쥐며 국내 뮤지컬 시상식에서 단일 작품 최다 부문 후보 및 최다 수상을 기록했다.

2017년 시즌 서울 공연 당시 개막 6주만에 10만 관객을 동원한 뮤지컬 ‘영웅’은 서울 공연은 물론 지방 투어 공연 대부분의 공연 회차에서 전석 매진을 기록한데 이어, 2017년 창작 뮤지컬 티켓 판매 연간 랭킹 1위를 기록해 작품성과 흥행성을 동시에 입증한 바 있다.

이번 뮤지컬 ‘영웅’ 10주년 기념공연은 지난 시즌 흥행 신화의 주인공인 정성화, 양준모, 정재은, 김도형, 이정열, 정의욱, 허민진 등을 필두로 린지(임민지), 임정모, 제병진, 김늘봄, 김현진 등 새로운 캐스트의 합류로 언론과 대중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지난 9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객석을 가득 메운 관객의 성원 속 개막한 뮤지컬 ‘영웅’은 안중근 의사 의거 10년 후 촉발된 3.1 운동 100주년을 맞는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만큼 더욱 완성도를 높인 무대로 관객들과의 만남을 준비해왔다.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드라마틱한 전개와 가슴을 울리는 선율로 관객의 호평이 이어지는 가운데 뮤지컬 ‘영웅’은 또 한번의 흥행 바람을 몰고 올 것으로 기대된다.

뮤지컬 ‘영웅’은 4월 21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최은솔 기자  bito2043@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