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뮤지컬 '스쿨 오브 락' 월드투어, 오는 16일 첫 티켓 오픈!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히트작...월드투어 제작진과 함께 8일 내한

위즈컬쳐 최은솔 기자 = <오페라의 유령>, <캣츠>의 불멸의 작품을 탄생 시킨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히트작 <스쿨 오브 락> 월드 투어(6월 8일~8월 25일/샤롯데씨어터)의 주역 듀이와 제작진이 오는 8일 내한을 확정하면서 4월 16일(화) 2시 첫 티켓 오픈을 한다.

<스쿨 오브 락> 최초의 월드투어의 주인공 듀이 역에 브로드웨이 ‘듀이’로 활약한 배우 코너 존 글룰리(Conner John Gillooly)가 캐스팅 되었다. 원작 영화에서 잭 블랙을 스타로 탄생시킨 캐릭터 듀이는 무대를 시종일관 방방 뛰어 다니고 직접 악기를 연주하며 연기까지 소화해내야 하는 캐릭터. 두 시간이 넘는 공연 시간 동안 평균 5.6km 거리를 맞먹는 수준으로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치는 만큼 공연장을 뜨겁게 달구며 관객들의 열띤 환호를 끌어 내는 주역이다.

2017년부터 2년간 브로드웨이에서 듀이를 맡은 코너 존 글룰리는 배우뿐만 아니라 작가로서도 활약하는 끼와 재능을 지닌 배우로 한국 관객들에게 뮤지컬 <스쿨 오브 락>의 오리지널의 에너지와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브로드웨이에이어 한국을 시작으로 하는 월드투어로 관객들과 만나게 되어 더할 나위 없이 기쁘다. 음악은 어디에서 살고, 어떤 언어를 사용하던 열광하게 만드는 전세계적인 언어다. 특히 웨버의 음악은 전세계의 관객들이 끌릴 수 밖에 없을 것이다” 라며 작품의 매력을 전했다. “듀이는 무대 위에서 그야 말로 ‘몸을 던질 정도로’ 지쳐 쓰러질 때까지 뛰어다닌다. 하지만 배우들의 생생한 연주가 시작되면 피곤함 따윈 가시면서 무대 위를 다시 한번 휘젓게 된다” 라며 <스쿨 오브 락>의 기대감을 높여주었다.  

코너 존 글룰리와 함께 월드투어의 협력안무 겸 연출 패트릭 오닐(Patrick O’Neill)은 내한해 4월 8일(월) 2시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열리는 프레스 컨퍼런스에 참석하며 이어 4월 8일(월) 8시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에서 원작 영화와 뮤지컬을 함께 만날 수 있는 <스쿨 오브 락> 'MOVIE & MUSICAL 스페셜 GV'이벤트로 관객들과 만나는 등 다양한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4월 16일(화) 2시 첫 티켓 오픈! 조기예매 최대 10%
브로드웨이와 웨스트 엔드에 이어 올 여름 한국을 뒤흔들 <스쿨 오브 락>은 오는 4/16(화) 2시 첫 티켓 오픈을 확정했다. 첫 티켓 오픈에서는 6월 8일부터 6월 30일까지 공연을 예매 할 수 있으며 4월 30일까지 예매 시 조기예매 최대 10% 혜택을 받을 수 있다(BC카드 결제 한정). 불멸의 명작을 탄생 시킨 거장 웨버의 히트작을 오리지널 그대로 만날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뜨거운 예매 열기가 예고 된다. 페이북, 인터파크, 예스24, 옥션티켓, 하나티켓, 멜론티켓, 티켓 11번가, 샤롯데씨어터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앤드루 로이드 웨버가 브로드웨이를 다시 한번 뒤흔들었다”, “웨버 5성급의 업적”, “미친 듯한 즐거움”이라는 언론의 찬사를 받은 뮤지컬 <스쿨 오브 락>은 세계적인 흥행을 기록한 동명의 음악 영화를 웨버가 뮤지컬로 탄생시킨 작품이다. 2015년 브로드웨이와 2016년 웨스트 엔드 초연의 대성공 이후 US투어, UK투어, 호주, 중국 등에서 공연되며 전세계적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스쿨 오브 락>은 평단의 뜨거운 찬사와 함께 2016년 토니상 4개 부문과 드라마데스크상, 외부비평가상, 드라마 리그상에 노미네이트 되었으며, 2017년 올리비에상과 왓츠 온 스테이지 어워즈 수상 등 흥행과 작품성을 모두 거머쥐었다.

웨버는 'School of Rock' 등 영화에 사용 되었던 3곡에 새롭게 작곡한 14곡을 추가 하였는데 가슴을 뚫는 시원한 락에서부터 클래식과 팝, 오페라 등 전통적인 뮤지컬 곡조가 조화를 이루며 스토리를 유기적으로 끌어간다. 유쾌한 웃음 속에 진정한 인생의 메시지를 던지는 <스쿨 오브 락>의 파워풀하면서도 드라마틱한 음악은 다양한 히트작을 탄생시킨 거장 웨버의 천재적인 음악성을 다시 한번 확인케 한다. <스쿨 오브 락> 월드 투어는 오는 6월 8일 샤롯데씨어터에서 개막하며 9월 부산 드림씨어터, 대구 계명 아트센터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최은솔 기자  bito2043@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