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초록빛 사랑꾼 LambC(램씨), 완성체 EP 'Green is the new Black' 발매!상반기 ‘Green is the new Black’ 프로젝트의 마침표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 LambC(램씨)가 17일 정오, [Green is the new Black] 프로젝트의 완성체 EP를 발매한다.

이번 앨범은 1월부터 시작된 월간 EP 프로젝트 ‘Green is the new Black’ 의 완성형 앨범이다. 1월Part1 ‘Childish’, 2월 Part2 ‘Four Seasons’, 3월 Part3 ‘사랑해줄래 (Treat You Right), 4월 Part4 ‘Boston’까지 공식 음원과 유튜브/사운드클라우드의 비공식 음원으로 매달 공개됐다. 기존에 공개된 네 곡과 타이틀곡인 ‘Fallin’’을 비록해 ‘밀당 (Push and Pull)’이 추가로 수록된다.

또한 집 모양의 커버가 눈길을 끈다. 매 달 발매된 곡의 커버가 합쳐져 ‘램씨의 러브하우스’가 되었다. 각기 다른 형태지만 모든 트랙이 사랑을 노래한다는 점에서 LambC(램씨)의 ‘초록빛 사랑꾼’ 다운 면모를 엿볼 수 있다. 집 구석구석 스며있는 러브스토리와 사랑의 매개체인 소품을 발견하는 것도 이번 앨범의 큰 감상포인트다.

LambC(램씨)는 이번 “다섯 달 간 꾸준히 준비한 프로젝트인 만큼 완성도 높은 앨범이 된 것 같다”라며 이어 “집에서 각 트랙의 방을 찾으며 들으면 더 재미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LambC(램씨)는 박지민, 이민혁, 최정윤 등 다양한 가수들의 앨범에 참여하며 프로듀서로서의 입지도 꾸준히 다지고 있다. 또한 봄 페스티벌인 ‘뷰티풀 민트 라이프’ 무대에서 타이틀곡 ‘Fallin’’의 첫 선을 보이며 호평을 받았다. LambC(램씨)는 공연 및 프로듀싱 콘텐츠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