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뮤지컬 '록키호러쇼' 화려한 컴백...세 번째 시즌 개막!더 뜨겁고, 더 섹시해졌다!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 지난 17일 뮤지컬 <록키호러쇼> 세 번째 시즌의 막이 올랐다.

개막 첫 날부터 관객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열띤 반응은 물론 연기 변신에 성공한 찰떡 캐스팅의 주인공들까지 <록키호러쇼>는 무대 안과 밖에서 막강한 위력을 자랑하며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일명 도른자, 꼭짓점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는 <록키호러쇼>의 관객들이 무대 밖에서 먼저 준비를 마쳤다. 개막일인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총 5회차 공연에 한해 개막 주간 스페셜 이벤트 '록키호러나잇'이 진행됐다. 록키호러나잇은 작품 속 캐릭터들과 똑같은 분장을 하거나 평소에는 도전하지 못했던 화려한 메이크업, 독특한 컨셉의 의상을 입고 공연장을 방문한 관객들 중 베스트 드레서를 선정하는 이벤트다.

캐릭터의 특징을 담아낸 아이템 활용부터 의상, 메이크업, 소품 등 섬세한 디테일로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한 관객들로 가득 찬 로비는 공연 시작 전부터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다. 올 시즌 처음으로 진행된 싱어롱 데이 공연 역시 역대급 환호와 반응을 자랑하며 앞으로 이어질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실제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은 "내 생애 관객들의 함성소리가 이렇게 큰 공연은 처음이었습니다 -예스24 hdu***", "매년 보게되는 마성의 뮤지컬!! -인터파크 skeks1***", "여름엔 역시 록키호러쇼! 마음껏 소리지르고 타임워프 댄스도 추면서 스트레스를 다 날려보아요 -인터파크 on***"와 같은 후기를 남겼다.

무대 위를 누비는 배우들 역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세 시즌 연속 참여하며 <록키호러쇼>의 아이콘이 되어버린 송용진과 조형균은 캐릭터에 완벽 동화된 모습으로 명불허전 프랑크 퍼터 장인(匠人)으로 등극했다. 자넷 역의 이지수와 나레이터를 맡은 조남희 역시 2017년부터 <록키호러쇼>에 참여해 작품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캐릭터들을 깊이 있게 발전시켰다.

올 시즌 공연에 새롭게 참여한 배우들은 처음이라고는 믿을 수 없을 만큼 각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그동안 정적이면서 진중한 모습의 캐릭터로 관객들을 만나온 최서연은 자넷 역을 맡아 180도 달라진 모습을 선보였다. 이예은 역시 그동안 털털하면서도 당찬 매력을 어필해 온 캐릭터가 아닌 새로운 모습으로 무대에 올랐다. 마치 숨겨진 욕망에 눈을 뜬 자넷처럼 두 배우에게 이런 모습이 있었나 싶을 정도로 완벽 변신에 성공한 이들에 뜨거운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공연의 시작과 끝을 장식하는 마젠타, 프랑큰 퍼터 성으로 관객들을 이끄는 리프라프 역은 모두 뉴캐스트로 채워져 개막 전부터 기대를 모았다. 임진아, 유리아, 여은은 각자의 매력을 살린 캐릭터 해석으로 전에 없던, 완전히 새로운 모습의 마젠타를 만들어 냈다. 임강성과 최민우 역시 전작에서 보여준 이미지가 떠오르지 않을 만큼 리프라프에 완벽히 녹아들어 무대를 장악했다. 지난해 남자 배우로는 <록키호러쇼> 한국 프로덕션 최초로 콜롬비아 역에 도전했던 송유택이 올해는 리프라프로 돌아왔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탁월한 센스로 캐릭터를 돋보이게 만드는 배우로 손꼽히는 송유택은 이번에도 어김없이 자신의 장기를 발휘해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세 번째 시즌 공연을 앞두고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배우는 단연 김찬호다. 2017년과 2018년 공연에서 리프라프 역을 맡아 관객들의 시선을 강탈하는 신스틸러로 불리던 그가 프랑큰 퍼터로 변신해 세 번째 무대에 올랐다. 김찬호는 지난 시즌까지 특유의 날카로운 고음이 더해진 독자적인 캐릭터를 구축해 왔다. 프랑큰 퍼터로 변신한 이번 공연에서는 묵직한 저음으로 무대를 채우는 색다른 시도를 선보이며 변신을 꾀했다.

이처럼 시즌을 거듭할수록 적극적인 관객 참여와 배우들의 파격 변신으로 재미를 더하고 있는 <록키호러쇼>는 2001년 국내 초연 이후 2009년까지 공연됐다. 이후 2017년 알앤디웍스에서 제작을 맡아 새로운 프로덕션의 포문을 열었다. 새로운 역사가 시작된 2017년 5월 26일 첫 공연 이후, 오는 6월 1일 <록키호러쇼>가 200회를 맞이한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축하상 인증샷 및 록키호러쇼 복권 증정 이벤트가 진행된다. 200회 기념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온라인 예매처 및 제작사 알앤디웍스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회를 거듭할 수록 "지루한 일상에서의 탈출! -예스24 wodls4***", "한 번만 보기엔 아쉬운, 그래서 계속 보게 되는 뮤지컬 <록키호러쇼> -네이버 xoy7***"와 같은 뜨거운 반응이 쏟아지고 있는 <록키호러쇼>는 7월28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