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무겁지만 따듯함이 있는 뮤지컬 '각인' 7월 5일 개막!박형준∙윤태우∙김현지∙이채영∙김지환∙김정호...연기파 배우 출연!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 2018년, 세계마약퇴치의 날 법정기념일 지정 기념 공연을 올려 많은 관객들과 진솔한 소통을 했던 뮤지컬 <각인>이 대학로에서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뮤지컬 <각인>은 오는 07월 05일 대학로 열린극장에서 화려한 막을 연다.

일찍이 아버지를 여의고 어머니와 아내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금동’ 역에는 MBC 19기 공채 탤런트 출신으로 KBS1 <별난가족> 을 비롯한 연극 <라 쁘띠뜨 위뜨>, <골목길 햄릿>, <쥐덫> 등 안방극장과 연극무대를 종횡무진 하며 개성 있는 연기로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배우 박형준이 출연하며 더블캐스팅으로는 대학로의 떠오르는 배우 윤태우가 무대에 오른다. 또한 다수의 작품으로 입지를 넓혀온 김정호, 김현지, 이채영, 김지환 등 내노라하는 대학로 연기파 배우들이 함께한다.

뮤지컬 <각인>은 ‘나는 무섭다. 어머니의 인생이 너의 인생이 될까봐… 나는 두렵다. 허리 한 번 펴지 못 한 등, 너의 등이 될까봐…’ 라는 시놉시스로 실제 마약퇴치운동본부에서 실시하는 중독 재활 프로그램에서 만난 여러 중독자들 중 한 분의 사례를 극적인 상황으로 연출하여 재구성한 작품이다. 또한 작품은 ‘중독자로 인해 고통 받는 가족들의 아픔과 그들도 중독의 피해자들이기에 우리 사회가 더욱 관심을 가지고 보살펴 할 사람들이다’ 라는 기획의도를 담고 있다.

자칫 ‘마약’이라는 소재로 다소 무거운 이야기로 생각할 수 있지만, 황혼의 달콤한 연애를 꿈꾸는 건물주 왕사장의 달콤한 짝사랑 로맨스, 또한 모녀관계보다 더 애틋한 고부사이인 정혜와 금자, 그런 그들의 따듯하고 끈끈한 사랑으로 공감하면서 볼 수 있는 ‘진짜 가족 이야기’ 이다.

내공있는 배우들의 연기력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에게 차가운 현실 속 따듯함을 보여주는 뮤지컬 <각인>는 07월 05일부터 08월 18일까지 대학로 열린극장에서 공연되며, 티켓예매는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