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여행
22일 남이섬, 강원도-中지린성 업무협약!FIT 중국 관광객 유치 확대 효과 등 기대

위즈컬쳐 심경남 기자 = 지난 22일 강원도-중국 지린성 자매결연 25주년을 맞아 관광교류 확대 MOU를 남이섬에서 체결했다.

이날 지린성 및 시정부 문화여유청, 스키리조트(용평, 알펜시아, 엘리시안 강촌), 강원도 문화관광체육국장, 관광마케팅 과장, 한국관광공사 등 약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와 중국 지린성의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또한 중국 지린성의 문화관광 전파교류 활동으로 서예가의 작품을 증정하며 화합과 공감의 시간을 가졌다. 이로써 올림픽 레거시, DMZ 평화, 한류, 축제 등 테마 강원관광 홍보확대 및 강원도, 시·군 및 관광업계 공동 홍보를 통한 단체 및 FIT중국관광객 유치 확대 효과가 기대된다.

또한 남이섬은 오는 27일 중국 지린성 강원관광 트래블마트에 강원도 대표단으로 참가해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 남이섬을 알린다. 강원도, 시군, KTO강원지사, 강원도관광협회, 강원도경제진흥원, 도내 스키리조트, 강원도 전담여행사, 관광업계 등 약 30여명이 참가하며, 현지 여행사, 항공사, 강원도 대표단 등을 대상으로 B2B 상담 및 강원관광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남이섬은 한중수교 이전인 1993년부터 중국 민간문예가들과 문화교류가 시작되어 다양하고도 폭넓은 관광교류를 지속하여 왔는데, 지난 2017년 3월에는 중국 관영매체인 인민망과 한국의 관광문화를 홍보하는 업무협약을 통해 중국내 한국문화를 알려 왔고 중국 하이난(海南)성 싼야(三亞)시 대소동천(大小洞天) 관광지 등을 방문해 관광교류를 지속했다. 특히, 2017년 9월에는 중국 쓰촨(四川)성의 성도 청두(成都)시에서 개최된 중국정부가 주도한 세계관광연맹(World Tourism Alliance) 창설총회에 유일한 한국 대표로 초대되기도 했다.

이렇듯 남이섬은 지난 십 수 년간 하남성 낙양, 광동성 해릉도, 하이난성 대소동천을 비롯해 북경 용경협, 황산, 구채구, 흑룡강성, 텐진시 및 민간문예가협회 등과 교류하면서 대 중국교류의 민간분야 관광을 견고하게 다져왔다.

2011년 5월에 열린 한중일 관광장관회의 우정의 반석 제막식이 남이섬에서 진행된 것을 계기로 2015년 11월에는 중국여유국 이진자오국장이 남이섬을 방문했으며 2016년 6월 지린성에서는 세계 20개 관광타운 정상회의에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남이섬이 초대되기도 했다.

심경남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