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연극 '장수상회' 8월 30일 BBCH홀 개막!흥행보증수표, 명품연극이 돌아온다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연극으로 자리 잡은 연극 <장수상회>가 오는 8월 30일부터 압구정역에 위치한 광림아트센터 장천홀에서 새롭게 정기공연의 막을 올린다.

이 공연은 할리우드 영화 ‘러블리, 스틸’을 리메이크 한 강제규 감독의 동명영화를 연극으로 제작하여 2016년 초연되었다. 현재까지 세 번의 정기공연, 미국 LA공연과 공연 사상 최단 기간 국내 약 50여개 도시 투어 공연을 진행한 바 있으며, 탄탄한 스토리와 배우들의 명품연기로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매 공연 매진 사례를 이어가며 20만 관객을 사로잡은 연극 <장수상회>는 노년에 싹트는 풋풋하고 아름다운 사랑이야기를 그린다. 배려심과 다정함은 좀 부족해도 속정 깊은 츤데레 성칠이 근무하는 장수상회의 옆집에 고운 외모의 금님이 꽃가게를 연다. 성칠의 퉁명스러움에도 늘 환한 미소를 보여주는 금님은 어느 날 성칠에게 저녁 식사 제안을 하게 되고, 무심한 척했지만 떨리는 마음을 감출 수 없었던 성칠과 금님은 첫 데이트를 즐긴다.

연극 <장수상회>에는 노년의 설레는 로맨스만 있는 것은 아니다. 설레는 만남을 이어가며 금님과의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던 성칠은 어느 날 금님과의 중요한 약속을 잊어버리게 된다. 그리고 금님이 지키고자 했던 그녀의 가슴 아프고도 아름다운 비밀을 알게 된다. 작품 속 예상치 못했던 반전 결말은 관객들의 뜨거운 눈물을 자아낸다. 동시에 가족에 대한 애틋함, 삶의 가치를 되돌아보게 하는 묵직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이번 공연에서 장수상회의 오랜 모범직원이자 연애에는 숙맥인 까칠한 노신사 역에는 말이 필요 없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 이순재, 신구가 출연한다. 소녀처럼 수줍지만 사랑에는 당찬 꽃집 사장님 금님 역에는 이름만으로도 연기 내공이 느껴지는 손숙, 박정수가 함께 한다. 이들의 명품연기를 브라운관이 아닌 무대에서 볼 수 있다는 것은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는 요소이다.

정기공연을 맞아 무대도 새 단장을 했다. 지난 투어 공연부터 무대 세트와 더불어 영상을 통해 다양한 공간을 표현하여 극을 더욱 풍성하게 했다. 아름답고 따뜻함을 더해주는 영상미는 관객들의 감동을 배가 시키며 지난 5월 가정의 달 특별공연에서는 인터파크 관객 관람 평가 10점 만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더불어 제35회, 36회 서울연극제 연출상, 제1회 오늘의 극작가상을 수상한 정범철 연출이 함께한다. 특유의 섬세한 연출과 재치 있는 문체로 늘 화제의 중심이 되는 정범철 연출의 합류 소식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바탕 웃음과 가슴 따뜻한 감동을 전하는 연극 <장수상회>는 오는 7월 15일 1차 티켓 오픈을 실시한다. 빠르게 구매하는 관객들을 위한 조기예매 20% 할인이 준비되어 있다. 65세이상 관람자, 청소년 관람자를 위한 연령대별 특별할인도 준비되어있다. 티켓은 인터파크티켓과 예스24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전 연령층에게 사랑 받으며, 오직 관객들의 입소문만으로 대한민국 대표 연극으로 자리매김한 연극 <장수상회>는 오는 8월 30일부터 압구정역에 위치한 광림아트센터 장천홀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