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서울숲재즈페스티벌] 1차 라인업 발표!한국 재즈의 대모 ‘박성연’ 등 국내 최고의 재즈 뮤지션 총출동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서울숲재즈페스티벌(주최 : 페이지터너, 성동문화재단 / 주관 : 페이지터너)이 지난 5일, 박성연, 정재형, 윤석철 트리오를 포함한 1차 라인업을 발표했다.

올해로 3회째인 서울숲재즈페스티벌은 오는 9월 28일과 29일 서울 성동구에 있는 서울숲 일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지난 2017년에 시작을 알린 서울숲재즈페스티벌은 국내 최고의 재즈 뮤지션의 특색있는 무대는 물론, 대중음악을 이끄는 정상급 뮤지션과의 협업 무대로 사랑받고 있다. 지난 회 동안 선우정아, 존박, 윤한, 장필순, 송영주, 이선지, 박지윤 등 재즈 신과 대중음악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뮤지션들이 무대에 올랐다.

- 한국 재즈계의 대모 ‘박성연’ 을 필두로 국내 최고의 재즈 뮤지션 총출동
이번에 가장 눈에 띄는 라인업은 단연 한국 재즈계의 대모 ‘박성연’이다. 박성연은 대한민국 1세대 재즈 보컬리스트로 ‘한국의 빌리 홀리데이’로 불렸다. 그는 지난 1978년 국내 첫 토종 재즈클럽인 야누스를 열고 수많은 재즈 음악가들의 성장을 뒷받침했다. 4년 전 건강이 악화돼 요양병원에서 요양 중인 그녀는 지난 3월 한 자동차 광고에서 박효신과의 콜래보레이션으로 팬들에게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스페셜 무대로 꾸며지는 이번 서울숲재즈페스티벌에서는 어떤 모습일지 대중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9년 만에 새 앨범을 낸 뮤지션 정재형도 서울숲재즈페스티벌을 찾는다. 퀄텟, 첼로, 비올라, 바이올린 등 피아노와 다양한 악기와의 만남을 담은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밖에  7명의 국내 최정상급 재즈 뮤지션으로 구성된 JSFA, 윤석철 트리오, 살롱 드 오수경, 스카재즈유닛 등이 무대에 오른다.

- 신예 발굴 프로그램 <서울뉴재즈디스커버리>
서울숲재즈페스티벌은 스테이지별 특색있는 콘셉트로 관객들의 다양한 음악 취향을 반영한 라인업을 구성할 예정이다. 공연과 쇼케이스를 통해 새로운 관객과 만날 수 있는 <서울뉴재즈디스커버리>를 진행하여 신예 뮤지션 및 해외 뮤지션을 발굴하는 등 국내 3대 재즈페스티벌의 입지를 다질 프로그램을 선보일 전망이다.

- 초등학생 무료입장, 펫 존 실시 등 가족이 다함께 즐길 수 있는 캠페인 진행
올해에는 Free Entrance(초등학생 이하 무료입장), Plastic Free(재사용 용기 사용하기), Pet Zone(반려동물 동반 가능) 등의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단위 관객들을 위해 초등학생 이하 아동은 입장료를 받지 않는다. 또한, 환경을 고려하여 일회용품 사용을 지양하고, 재사용이 가능한 용기에 싸 온 도시락을 가져오는 캠페인도 꾸준히 이어갈 예정이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관람객도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도록 반려동물과 함께 관람할 수 있는 펫존도 마련된다.

[서울숲재즈페스티벌 2019]의 얼리버드 티켓은 9일 화요일 정오부터 멜론 티켓을 통해 한정 수량 단독으로 판매되며, 얼리버드 티켓의 가격은 1일권은 55,000원, 양일권은 88,000원이다. 페스티벌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