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속보] 뮤지컬 '친정엄마' 제작사 대표 해외 도피한 듯나문희, 김수미 등 주연배우를 비롯 스탭까지 피해 고스란히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22일, 공연관계자에 따르면 뮤지컬 '친정엄마' 제작사인 쇼21 대표 박 모 씨가 서울 공연을 이틀 앞둔 18일 해외로 출국해 모든 연락이 두절된 상태라고 밝혔다.

제작사 지방투어 선투자금 및 공연티켓 대금 등을 들고 해외로 돌연 잠적해 전국투어가 취소되는 등 정상진행이 어렵다고 밝혀왔다.

22일 오전 기준, 현재까지 확인된 바에 따르면 26일 개막 예정이던 부산 공연과 그 외 지방공연 모두가 취소됐다.

주연배우인 김수미, 나문희 배우의 출연료를 비롯해 대부분의 배우와 제작스태프의 인건비까지 지급하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되자 자금을 유용 해외로 도피한 것으로 보인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