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뉴스
공연제작사 '페이지1', 2020년 라인업 발표!'지구를 지켜라', '아마데우스', 그리고 '차미'

위즈컬쳐 최태형 기자 = 2016년과 2017년,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제작사 페이지1의 대표 레퍼토리로 자리 잡은 연극 <지구를 지켜라>가 2020년 라인업의 첫 번째 주자로 나선다. 원작인 영화 <지구를 지켜라>는 개봉 당시 국내외 다수의 영화제에서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으며 오늘날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는 작품이다. 이 작품은 외계인으로부터 지구를 구하겠다는 신념으로 똘똘 뭉친 병구와 병구에게 외계인으로 지목되어 납치된 강만식, 병구의 조력자인 순이, 병구와 순이를 쫓는 추형사 사이에서 벌어지는 사건들을 그린 SF 블랙코미디물이다.

3년 만에 돌아오는 2020년 <지구를 지켜라> 세 번째 시즌 공연은 3월 7일부터 5월 31일까지 아트원 씨어터 3관에서 공연된다. 재연의 역동적인 에너지를 살리는 동시에 초연의 키치한 매력을 다시금 끌어올 계획이다. 또한 초재연을 관통하여 우리 사회를 병들게 하는 부조리를 고발하였던 사회 풍자적 요소는 새로운 각색을 통해 현시대에 맞게 재탄생할 예정이다. 기존에 참여하였던 배우들뿐만 아니라 신인 배우들도 대거 합류할 것으로 예고하며 기존 배우들과 신인 배우들의 신선한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페이지1이 지난 5월 연극 <어나더 컨트리>를 통해 화제의 신인을 대거 발굴한 것처럼 <지구를 지켜라> 역시 신인 배우들의 등용문으로 자리잡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제작사 페이지1은 2020년 라인업 공개와 동시에 뮤지컬 <차미>의 공식 런칭을 발표하였다. 2016년 '시야 플랫폼: 작곡가와 작가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이 공연은 우란문화재단의 개발 과정을 통해 무대화 단계를 밟아왔다. 현실 세계에서는 소심하고 자신감 없는 ‘차미호’가 SNS 속 자신의 완벽한 모습인 ‘차미’를 만나며 일어나는 일들을 통통 튀는 음악과 코믹한 대사로 풀어낸 작품이다. 이야기 속 중요한 키를 쥐고 있는 인물이 ‘오진혁’이라는 인물이다. 마치 화면 속에서 튀어나온 것처럼 잘생기고 화려한 외모를 가지고 있는 ‘백마 탄 왕자님’이지만 독특하고 코믹한 B급 요소를 마음껏 뿜어내며 트라이아웃 공연 당시 가장 기억에 남는 캐릭터라는 평과 함께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번 공연에서는 어떤 배우가 ‘오진혁’을 소화해낼지 결과가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뮤지컬 계의 대표적인 연출가로 알려진 이지나 연출이 <차미>를 통해 프로듀서로 공식 데뷔한다. 다양한 소재와 장르를 연출하며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한 이지나 연출이 프로듀서로서 보여줄 새로운 모습이 기대된다. 또한, 페이지1은 뮤지컬 <차미>의 공식 런칭과 함께 차미호와 김고대, 두 배역의 공개 오디션을 예고하며 큰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뮤지컬 <차미>는 4월부터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한다.

페이지1의 2020년 라인업의 대미는 연극 <아마데우스>가 장식한다. <아마데우스>는 2018년 공연된 초연에서 탄탄한 원작과 배우들의 열연이 만나 성공적인 흥행 성적을 거두었다. 당시, 조정석, 김재욱, 성규, 지현준, 한지상, 이충주라는 화려한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이 작품은 실력파 배우들의 불꽃 튀는 연기 격돌로 화제를 모으며 연일 수많은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실제로 <아마데우스> 초연은 평균 객석 점유율 96%를 기록하며 69회의 공연 기간 동안 총 6만 명의 관객을 동원해 단일 시즌, 단일 공연으로는 이례적인 흥행을 기록하기도 하였다. 그뿐만 아니라, 2018 스테이지톡 오디언스 초이스 어워즈 최고의 연극 재연작, 그리고 2018 제14회 골든 티켓 어워즈 연극 부문을 수상하면서 작품의 파워를 입증하였다.

이 작품은 피터 쉐퍼의 <아마데우스>를 원작으로 하여, 원작의 탄탄하고 정교하게 짜인 드라마를 집중도 있게 무대에 옮겨왔다는 호평을 받았다. 그뿐만 아니라, 연극임에도 불구하고 20곡이 넘는 모차르트의 음악을 사용하고 6인조의 오케스트라가 라이브로 음악을 연주하는 등 압도적인 무대를 선사하였다. 작품성과 흥행성 측면에서 모두 성공적인 결과를 남긴 페이지1의 <아마데우스>가 두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이번에는 어떠한 배우들이 함께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흔들어 놓을지 기대된다. 연극 <아마데우스>는 11월 광람아트센터에서 공연한다.

최태형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