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12월 ‘문화가 있는 날, 집콘’…엄정화&정재형의 ‘함께 걷는 길’한 해의 완벽한 마무리를 할 ‘크리스마스 선물’ 같은 시간

위즈컬쳐 최은솔 기자 = 2019년 한 해를 마무리할 마지막 ‘문화가 있는 날’ 대표 콘텐츠 <집콘>이 오는 12월 25일, 크리스마스를 맞아 연예계 대표 절친인 엄정화와 정재형이 함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갖는다.

매달 다채로운 공연과 이벤트가 열리는 서울 연남장에서 ‘함께 걷는 길’이라는 테마로 진행될 12월 집콘은 크리스마스에 개최되는 만큼, 많은 이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집콘은 영화, 드라마, 음악, 방송까지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멀티 엔터테이너이자 독보적인 아우라를 지닌 배우 엄정화와 작곡가이자 가수, 그리고 방송인까지 활발히 활동 중인 정재형이 함께한다. 서핑부터 방송, 그리고 콘서트의 게스트까지 돈독하고 아름다운 우정의 면모를 드러내며 연예계 대표적인 절친으로 잘 알려진 이들의 만남은 주목을 모은다. 둘은 서로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나누는 시간은 물론, 오픈채팅방을 통해 전국민의 시민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날 집콘에서는 가수 정재형의 곡들을 즐길 수 있는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집콘에 참여하게 된 소감에 대해 엄정화는 “친구와 나의 이야기를 서로 나누면서 지금까지 걸어온 날들을 돌아보면서 정리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 같다. 이를 통해 또 새로운 내년을 기대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리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2019년 한 해에 대해 “2019년은 앞으로 계속 이어질 수 있는 좋은 만남이 있었던 해였던 것 같다”고 전했으며, 정재형은 “2019년은 다사다난했던 한 해이기도, 또 행복한 한 해이기도 했다. 오랜만에 앨범을 완성해 선보였고, 계속하여 새로운 일에 힘내 온 뜻 깊은 한 해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특히,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해 “20대 후반에 만나 서로 좋은 영향을 주고 받고 있다. 평생 영원히 함께하고 싶은 친구다. 의지도 되고, 힘든 일을 상의할 수 있는 깊은 친구다. 고마운 친구이기도 하고 서로에게 자극이 되는 친구이기도 하다.”라며 훈훈한 멘트를 전했다.

12월 문화가 있는 날 <집콘>은 카카오톡의 #탭(샾탭)과 Daum 앱을 통해 생중계되며,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통해 전국의 시민들과 실시간 소통할 예정이다. 현장 방청 신청은 네이버 포스트 [집콘] 및 ‘문화가 있는 날’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 ‘집콘’
2015년 3월부터 시행된 <집콘>은 집과 같은 일상 공간 가까이에서 누구나 문화를 즐길 수 있다는 의미를 전파하고자 기획된 캠페인으로, 다양한 분야의 인사들과 뮤직콘서트, 강연, 북 콘서트 등 다양한 콘텐츠로 시민들과 문화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실시간 생중계를 통해 스마트 기기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든 지역에 상관없이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는 취지에 걸맞게 문화 향유 기회 학대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2014년 1월부터 문화체육관광부가 시작해 올해로 시행 6년째인 ‘문화가 있는 날’은 국민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달 마지막 수요일과 그 주간에 다양한 문화혜택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문화가 있는 날’ 주간에는 영화관을 비롯한 공연장, 박물관, 미술관, 고궁 등 전국의 주요 문화시설을 할인 또는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청춘마이크, 직장 문화배달, 동네책방 문화사랑방 등 다양한 기획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