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대구 지역 음악실연자들을 위해 마스크 지원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이하 음실련, 회장 김원용)는 코로나19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음악실연자들을 위해 의료용 마스크 1,000여 개와 소독용 물티슈 등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음실련 김원용 회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많은 국민들과 뮤지션 분들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시며, 특히 대구에서 활동하는 음악실연자 분들의 어려움이 가장 클 것으로 생각한다. 음실련에서도 진심으로 위로하며, 곧 찾아올 희망을 위해 조금만 더 힘내시기 바란다.”라고 응원의 말을 전했다.

음실련은 이외에도 공연, 행사가 많이 취소되고 있는 상황을 반영해 2020년 사업에 공연관련 사업을 확대하고 소형공연 지원사업 등을 조속히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창작활동 및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음악실연자들을 위해 예술인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창작지원금 등 각종 지원사업을 안내 중에 있다.

음실련은 1988년 설립된 국내 유일의 음악실연자를 대표하는 저작인접권 관리단체로 대중음악, 국악, 클래식 분야의 3만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으며, 음악실연자들의 복지, 활동여건 개선 및 지위향상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