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ulture 이벤트
오는 29일, ‘뮤지컬 라이징 스타 쇼케이스’ 백암아트홀서 개최신인 배우를 직접 캐스팅할 수 있는 기회

위즈컬쳐 최은솔 기자 = 단국대학교 음악ㆍ예술대학 공연영화학부가 뮤지컬 라이징 스타 쇼케이스를 오는 29일 6시 30분 백암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이번 쇼케이스는 졸업을 앞둔 4학년 재학생들에게 등용문 역할과 기회를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위축된 학과를 새로운 시작으로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기획됐다.

'안전한 공연 그리고 열정적인 공연'을 모토로 한다. 30여 명의 4학년 학생이 6팀으로 나뉘어 각 30분씩의 공연을 펼친다. 약 3시간 동안 진행되는 쇼케이스는 학생들의 다채로운 끼와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완성된다. 신인 배우들의 탄탄한 실력과 기량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장이 될 것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뮤지컬, 드라마, 영화, 대중음악 분야 등의 유명 제작사와 크리에이터, 캐스팅 디렉터가 대거 참석해 신인 배우 탄생의 순간을 함께한다. 쇼케이스 관람은 물론 신인 배우 발굴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학생들에게 힘찬 응원과 관심을 안겨줄 예정이다.

쇼케이스를 앞두고, 단국대학교 음악ㆍ예술대학 공연영화 학부장 이성준 교수는 “이번 쇼케이스는 이제 곧 사회에 나가 활동하게 될 젊은 청춘들에게 애정 어린 격려와 도전적인 기회를 마련하는 자리다. 과감한 신인 캐스팅으로 무대와 매체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으리라는 기대로 이러한 자리를 만들었다. 참석해 주셔서 뮤지컬 라이징 스타들에게 따뜻한 박수를 보내주시길 바란다. “고 따뜻한 인사를 전했다.

단국대학교 음악예술대학 공연영화학부는 1988년 신설돼 역사와 전통으로 수많은 대중문화예술인(조승우, 하지원, 박보영, 지창욱, 윤공주, 추자현, 윤형렬, 우도환 등)을 배출했다.   이들을 이어 나갈 신인 배우 탄생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단국대학교 뮤지컬 라이징 스타 쇼케이스는 29일 오후 6시 30분 삼성동 백암아트홀에서 개최된다. 본 공연은 무료 공연으로 초대석에 한하여 선착순 예약제로 진행한다.

최은솔 기자  bito2043@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