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usic 뉴스
해피로봇 레코드와 10년째 재계약...국민밴드 데이브레이크10년째 변하지 않는 끈끈한 우정 과시

위즈컬쳐 김다혜 기자 = 국민밴드 데이브레이크가 현 소속사인 해피로봇 레코드(주식회사 엠피엠지)와의 재계약을 성사시키며 2010년부터 시작된 끈끈한 인연을 이어간다고 전했다.

데이브레이크는 2010년 1월 EP <New Day>에 수록된 ‘좋다’로 발돋움하기 시작하여 '들었다 놨다', '꽃길만 걷게 해줄게' 등 걸출한 히트곡을 연이어 선보이며 그야말로 대한민국을 '들었다 놨다'하는 밴드로 자리 잡았으며 2017년에는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출범 100일 대국민 보고대회'에 초청받아 온 국민을 '꽃길 열풍'으로 몰아넣으며 '국민 밴드'라는 별칭을 얻었다. 이후 2018년에는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 성화 봉송 주자로 참여하는 등 국민 밴드로서 위상을 확고히 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밴드다.

데이브레이크는 소속사 해피로봇 레코드와의 인연을 “소속사라는 생각보다 늘 곁에 있는 가족이라는 마음으로 함께 해왔다.”고 말하며 “해피로봇 레코드와 함께한 지난 10년 동안 울고 웃고, 참 많은 일들이 있었다. 늘 든든한 조력자로 함께해준 해피로봇 레코드에 감사하며 많은 시간을 지나온 만큼 더욱 무르익은 데이브레이크만의 컬러가 담긴 음악으로 찾아 오겠다”라며 새 앨범에 대한 포부를 전했다.

소속사 해피로봇 레코드는 “회사, 그리고 현재 데이브레이크를 담당하는 직원들과 계속 동행하자는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으며 데이브레이크가 쉽지 않았을 큰 결정을 한 만큼 앞으로의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보컬 이원석은 최근 웹예능 검색순위 1위에 오른 ‘고막메이트’와 MBC 라디오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 매주 출연하여 특유의 긍정적인 에너지로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지난해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가왕 '걸리버'로 5연승을 거머쥔 바 있다.

데이브레이크는 오는 8월 1-2일 양일간 올림픽 공원 내 88호수 수변무대에서 그들의 여름 브랜드 공연 'SUMMER MADNESS 2020: +-' 를 개최한다. 코로나19로 인해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될 예정이며, 예매는 온라인 예매사이트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가능하다.

김다혜 기자  wizculture@wizculture.com

<저작권자 © 위즈컬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